구글애드센스




2012/04/29 00:23

특이한 동화책, 엄마 아빠 재판소 읽고 보고 느끼다





특이한 동화책을 하나 선물 받았습니다. 책의 지은이인 윤주님이 보내주신 선물입니다. 오랫만에 읽는 동화라 가벼운 마음으로 읽어내려가는데, 으응? 제가 알고 있는 '동화'라는 책과는 조금 달랐어요. 뭐랄까요- 보통 동화는 그렇잖아요. 재미있고 즐거운 이야기 속에 어떤 교훈을 담아내는. 요즘 말로 은근슬쩍 꼰대질을 하는 책.

그런데 이 책은 조금 달랐습니다. 처음에 '찰리와 초콜렛 공장'이나 '트윌라잇 존'에 나왔던 부모 동물원- 같은 느낌도 받았습니다. 아빠 엄마를 어떤 환상의 재판소에 불러낸다는 설정이 딱 그랬거든요. 그런데 그런 설정으로 이야기를 끌고가는 것은 딱 중간까지입니다. 중간서부터는, 엄마와 아빠가 화해하는 과정, 어떤 심리 치료 과정이 간결하게 묘사되어 있습니다.


...그러니까 이건 아이들을 위한 동화의 탈을 쓴 어른들에게 하는 이야기? 왠지 부모들에게 읽혔으면 더 좋겠다-라는 생각이 드는 동화라고나 할까요. 아이에게 잘못했다고 하는 것이 아니라, 그 아이를 아프게 만든 어른들을 치료하는 이야기. 물론 동화는 동화인지라, 그 과정이 세밀하게 그려져 있지는 않지만...

이 책을 읽은 아이가, 동화속 주인공과 비슷한 아픔을 느낀다면, 엄마 아빠에게 이런 것을 해보자-하고 권해봤으면 좋겠다-라는 생각이 드는, 그런 이야기. 물론 그런 부탁을 부모들이 들어줄지는 별개의 이야기입니다만... 어떤 아픔의 원인을 아이에게 돌리지 않는다는 것, 아이에게 잘못을 묻지 않았다는 것만으로도, 참 좋았던 이야기.

* 재판소의 곰 일러스트에, 허리띠가 생겼다 사라졌다가 하는 것은 역시 마법 허리띠이기 때문이겠지요...;;

엄마아빠 재판소 - 10점
윤주 지음, 심상정 그림/청어람주니어

덧글

  • 2012/04/29 00:49 # 비공개

    비공개 덧글입니다.
  • 자그니 2012/04/30 00:09 #

    애들은 부모 보며 자라는 것이 맞죠... 제가 애가 없어서 잘은 모르지만요...(응?)
  • 2012/04/29 16:02 # 비공개

    비공개 덧글입니다.
  • 2012/04/29 16:04 # 비공개

    비공개 덧글입니다.
  • 자그니 2012/04/30 00:09 #

    마법 허리띠라고 말하는 겁니다!! ^^
※ 이 포스트는 더 이상 덧글을 남길 수 없습니다.


애드센스 긴배너(세로)

구글 광고 테스트


메모장

이요훈님의 Facebook 프로필



다음 블로거 뉴스
베스트 기자

올블로그 2006~2009
탑 100 블로그

블로그어워드 2009
탑 100 블로그

월간 PC사랑 선정 2010
베스트블로그 100


Locations of visitors to this page


통계 위젯 (화이트)

39676430
38958
215472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