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글애드센스




2016/10/01 14:53

지름 부르는 고전 게임기, 닌텐도 클래식 미니 패미컴 게임잡담





지난 7월 NES 북미판이 미니어처 형태로 복각, 판매된다는 소식이 전해졌었다. 반가우면서도 섭섭했던 것이, 분명 같은 게임기이긴 하지만, 우리가 어린 시절 즐겼던 패미컴은 저렇게 생기지 않았기 때문이다. 뭐, 나중에 커서 보니 그 제품도 '짝퉁'이란 것을 알긴 했지만, 아무튼.

그런 마음을 알았던 것일까? 뜬금없이 지난 9월 30일, 닌텐도가 새로운 하드웨어를 발표했다. 다름 아닌 '닌텐도 클래식 미니 패밀리 컴퓨터'. 오래~ 전에 가정용 게임기 시장을 다시 한번 열어제낀, 패미컴의 소형 복각판이다.



크기는 예전 제품에 비해 60% 정도로 줄어들었으며, 내장된 게임은 1983년부터 1993년까지 발표된 게임 가운데 30종이 선별되어 담겨 있다. 당연히 HDMI 케이블로 연결 가능하고, 전원은 USB 포트로 되어 있다. 올드 게이머를 위한 '아날로그 TV' 모드가 준비되어 있는 것은 덤. 옛날 TV 처럼 좀 더 '흐릿하게' 게임을 즐길 수 있다....-_-a



특이한 것은 '중간 강제 세이브' 포인트를 4개 제공한다는 것. 이제 패스워드를 받아적을 필요가 없어졌다(응?). 올드 게이머라면 당연히 마음이 끌릴 이 제품. 지금 당장 내 지갑속 돈을 가져가라고 외치고 싶은 형편인데, 값도 적당하다. 세금 별도로 5980엔. 11월 10일 발매될 예정이다. 예약 접수는 일본에서 이미 시작됐다.



함께 수록되는 게임의 목록은 아래와 같다. 모두 유명한 작품이고, 게임 자체의 재미는 이제와도 변하지 않는다. 하나 하나가 전설의 시작(?)인 게임들이니까. 하지만 신규 게이머가 즐겨도 재미있다고 장담하긴 어렵다. 애시당초 30여년전 게임들이니까...

  • 동키콩 / 1983 / 닌텐도
  • 마리오 브라더스 / 1983 / 닌텐도
  • 팩맨 / 1984 / 남코
  • 익사이트 바이크 / 1984 닌텐도
  • 풍선 싸움 / 1985 / 닌텐도
  • 아이스 클라이머 / 1985 / 닌텐도
  • 갤러그 / 1985 / 남코
  • 쿵푸 / 1985 / KONAMI
  • 슈퍼 마리오 브라더스 / 1985 / 닌텐도
  • 젤다의 전설 / 1986 / 닌텐도
  • 아틀란티스의 수수께끼 / 1986 / 산 소프트
  • 그라디우스 / 1986 / KONAMI
  • 마계촌 / 1986 / 캡콤
  • 솔로몬의 열쇠 / 1986 / 테크모
  • 메트로이드 / 1986 / 닌텐도
  • 악마성 드라큘라 / 1986 / KONAMI
  • 링크의 모험 / 1987 / 닌텐도
  • 스모 / 1987 / 테크모
  • 슈퍼 마리오 브라더스 3 / 1988 / 닌텐도
  • 닌자 가이덴 / 1988 / 테크모
  • 록맨 2 Dr. 와일리의 수수께끼 / 1988 / 캡콤
  • 열혈 고교 / 1989 / 테크노스 재팬
  • 더블 드래곤 II 더 리벤지 / 1989 / 테크노스 재팬
  • 슈퍼 혼두라 / 1990 / KONAMI
  • 파이널 판타지 III / 1990 / 스퀘어
  • 닥터 마리오 / 1990 / 닌텐도
  • 다운타운 열혈 행진곡 대운동회 / 1990 / 테크노스 재팬
  • 마리오 오픈 골프 / 1991 / 닌텐도
  • 슈퍼 마리오 USA / 1992 / 닌텐도
  • 별의 커비 꿈의 샘 이야기 / 1993 / 닌텐도


... 물론 나는, 사고 싶다 ㅜ_ㅜ

일본에 살지 않는 내가 구입할 수 있을 지는 의문이지만(이런 걸로도 직구가 가능한가요? 예판 상품으로? 아니면 12월에 일본 가면 살 수 있을까요?).


* 출처_엔가젯 재팬

덧글

  • 나인테일 2016/10/01 16:37 #

    에뮬에서도 상시 세이브를 지원하는 NES인데 세이브 포인트 네개라니 좀 째째하네요 ㅠㅠ
  • 자그니 2016/10/02 20:44 #

    뭐, 나름 그 정도가 적당하다 생각한 것이겠지요...옛맛을 잊지 않으려는?
  • 바람뫼 2016/10/01 16:45 #

    짝퉁은 아니고 미국판을 국내에 들여온 것일 겁니다.
    패미컴 / NES=컴보이
    슈패미 / 슈퍼컴보이

    다 좋은데 컨트롤러까지 작아진 것 같네요...잡기 어려울듯 -ㅂ-;
    나중에 내용물은 같고 크기가 커진 게 또 나오면 좋겠습니다. ㅎ
  • 자그니 2016/10/02 20:45 #

    아... 사자마자 고장나서 수리 받았더니 수리 해주시는 분이 이거 짝퉁이라 이렇다고 그랬던 기억이 나서요....
  • 나르사스 2016/10/01 19:54 #

    아마존 예약 받고 있습니다. 1000엔 미만으로 직배도 가능할겁니다
  • 자그니 2016/10/02 20:45 #

    그래서 고민입니다.... 중얼 중얼....
  • tanato 2016/10/01 20:01 #

    이 제품의 가장 큰 단점은 컨트롤러까지 축소되었다는 점이지요.

    최소한 컨트롤러는 별도로라도 원래 크기로 하나 줘야하는거 아니냐! ㅠㅠ
  • 자그니 2016/10/02 20:45 #

    흠... 다른 콘트롤러 연결해서 사용할 방법은 없을려나요? 원래 컨트롤러도 그리 큰 편이 아니었던 것 같은데....
  • jimbo 2016/10/04 16:28 #

    헉... 심쿵...
  • 자그니 2016/10/05 20:33 #

    사도 할 시간이 없을 것 같은데 그래도 가지고 싶죠...
  • 2016/10/20 17:55 # 비공개

    비공개 덧글입니다.
※ 이 포스트는 더 이상 덧글을 남길 수 없습니다.


구글 광고 테스트

애드센스 긴배너(세로)


메모장

이요훈님의 Facebook 프로필



다음 블로거 뉴스
베스트 기자

올블로그 2006~2009
탑 100 블로그

블로그어워드 2009
탑 100 블로그

월간 PC사랑 선정 2010
베스트블로그 100


Locations of visitors to this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