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글애드센스




2018/03/05 22:03

아수라 백작이 고양이로 태어났다면 지하사진공갈단




백만 개의 생명은 백만 가지 다른 모습으로 살아간다. 개 중에는 독특한 모습으로 태어나는 경우도 있다. 이 고양이가 그렇다. 이름은 나르니아. 얼굴이 반반, 회색과 검은색으로 나뉘었다. 우리나라에서 태어났다면 '아수라 백작' 고양이로 불렸으리라. 프랑스에서 태어난 브리티쉬 숏헤어-종 고양이다.

찍은 이는 동물 전문 사진가 진-미셀 라밧.


Image credits: amazingnarnia


나르니아는 2017년 3월에 태어났다. 이렇게 태어난 이유는 정확하게 모르지만, 서로 다른 유전 형질이 함께 존재하는 키메라 현상 때문이라고 얘기하는 사람들이 있다. 아주 드물지만, 종종, 이렇게 투페이스를 가진 동물들이 태어나고는 한다. 예전에도 퀴메라와 비너스란 이름을 가진 투페이스 고양이가 있었다.





Image credits: amazingnarnia



최근 이 고양이가 성장한 모습이 공개됐다. 여전히 투페이스지만 이젠 의젓한 어른 모습이다. 어릴 때는 누가 얼굴에 장난쳤나 생각됐다면, 이젠 진짜... 음, 이걸 어떻게 말로 설명하지?

아무튼 보기만 해도 장난기가 넘친다. 이상한 나라 앨리스에 등장하는 고양이가, 알고 보면 투페이스가 아닐까? 하는 생각이 들 정도로. 얼굴은 단모종 같은데 몸은 장모종 같은 언밸런스함도 귀엽고.




요즘 세상에 당연한 일이겠지만, 전용 페이스북 페이지와 인스타그램 계정도 가지고 있다. 더 많은 사진을 보고 싶다면 아래 링크로 가보기 바란다.



* 출처_보어드 판다(링크)



덧글

  • 제드 2018/03/06 01:02 #

    신기하네요
  • 자그니 2018/03/06 16:36 #

    처음엔 무서웠다가, 나중에 귀여웠다가...그러네요. ^^
  • 타마 2018/03/06 08:35 #

    반반 무많이! (?)
  • 자그니 2018/03/06 16:36 #

    드시면 안됩니다....(응?)
  • 라비안로즈 2018/03/06 19:13 #

    저는 저보다 심한 아수라 백작을 본지라.. 삼색묘+ 검은냥이 합체인데... 얼굴 반쪽이 삼색+검은색이라...

    저 쪽은 애교수준이네요... 하지만 밤에 본다면 내 고양이라도 무섭겠어용 ㅎㅎ
  • 자그니 2018/03/07 17:04 #

    더, 더한 녀석을 보셨단 말입니까! 으하하하...
※ 이 포스트는 더 이상 덧글을 남길 수 없습니다.


구글 광고 테스트

애드센스 긴배너(세로)


메모장

이요훈님의 Facebook 프로필



다음 블로거 뉴스
베스트 기자

올블로그 2006~2009
탑 100 블로그

블로그어워드 2009
탑 100 블로그

월간 PC사랑 선정 2010
베스트블로그 100


Locations of visitors to this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