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글애드센스




2018/03/17 19:16

깍으면 꽃잎이 되는 색연필, 하나 아이디어 탐닉



날이 따뜻해졌다. 두터운 패딩 코트를 옷장에 넣었다. 아직 꽃을 보긴 어렵지만, 곧 소식이 들리겠지. 봄이라서 그런가? 화사한 색에 마음이 쏠린다. 그런 내 눈에 쏙 들어온 색연필이 있다. 하나(HANA), 일본에서 한자 花를 읽을 때 이리 읽는다. 오토모 토시로가 디자인했고, 트리너스에서 만들었다.

연필을 깎으면, 그 자리에 꽃잎을 남겨준다.





어떻게 이런 생각을 했을까. 보면서 감탄했다. 연필 몸에 많은 골을 새기고, 색을 담았다. 색이 다른 다섯 자루가 한 세트인데, 전용 연필깎이도 함께 준다. 연필을 깎으면, 꽃잎이 떨어진다. 연분홍, 진분홍, 노랑, 초록, 남보라. 이름만 들어도 예쁜 색 꽃잎이 된다.

부스러기가 꽃잎이 된다고 뭐가 달라질까. 나 하나 사라진다고 세상이 바뀌지 않는 것처럼, 부스러기가 꽃잎이 돼도 부스러기다. 그럼 뭐 어떠랴, 예쁜데. 삶은, 늘 의미 없어 보이던 시간들이 모여 나이테를 만든다. 어쩌다 잠들지 못하는 밤, 몰래 쥐게 될 것은 MS 오피스가 아니라 꽃잎이 떨어지는 색연필이다.



그거면 됐다. 참, 충분하다.

* 출처_스푼 앤 타마고

* 몸이 종이와 플라스틱으로 로 만들어진 연필입니다.

* 연필 단면은 벚꽃, 홍매, 민들레, 나뭇잎, 도라지 모양입니다.

덧글

  • 라비안로즈 2018/03/18 01:27 #

    일본은 이런 감성을 너무 잘 만드는것 같애요.. ㅎㅎ
  • 자그니 2018/03/18 23:56 #

    정말 너무너무 잘해서 문제죠... 예쁜 쓰레기(?) 천국이에요...ㅜㅜ
※ 이 포스트는 더 이상 덧글을 남길 수 없습니다.


구글 광고 테스트

애드센스 긴배너(세로)


메모장

이요훈님의 Facebook 프로필



다음 블로거 뉴스
베스트 기자

올블로그 2006~2009
탑 100 블로그

블로그어워드 2009
탑 100 블로그

월간 PC사랑 선정 2010
베스트블로그 100


Locations of visitors to this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