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글애드센스




2020/09/10 04:41

시저 샤인 울트라 비파괴 휴대용 북스캐너 오픈 케이스(Czur Shine Ultra) 디지털 기기 리뷰/정보





지난 1월, 인디고고에서 끝날 때쯤 펀딩했던 제품이 이제야 도착했습니다. 이렇게 오래 걸릴 줄은 생각도 못했는데... 그 놈의 코로나19. 여러가지로 사람 힘들게 만드네요. 뭐, 이런 제품 살거라고도 생각 못 했죠. 시저 샤인 울트라, 들고 다니면서 스캔도 가능한, 비파괴형 북스캐너입니다. 오늘은 후기가 아니고, 언박싱만.







굉장히 튼실하게 잘 포장되어 있지만, 사실 안에 들어 있는 것이 많지는 않습니다. 본체, 페달, 관련 케이블 및 설명서, 스캔 도우미 집게 그리고 대형 마우스 패드(?)입니다. 이거 원래는 스캔할 때, 책과 배경을 확실히 분리시키기 위해 제공하는 제품인데, 재질이 딱 스판 재질이랄까. 마우스 패드로 많이 쓰는 그런 재질입니다. 사용하지 않을 때 마우스 패드로 쓰셔도 됩니다. 진짜로.

소프트웨어는 시저 홈페이지(링크)에서 다운 받을 수 있습니다. 다운 받을 때 제품 하단에 있는 일련번호가 필요합니다. 간단한 SW라서, 다른 스캐너 SW 사용해 본 적 있으시면 금방 배우실 거에요.




제품을 펼쳐 놓으면 이 정도 크기입니다. 날씬해서, 책상 위에 그냥 올려둬도 별 위화감이 없습니다. 작은 크기는 아니지만, 저 상단 스캐너 부분을 접어 둘 수 있어서 부피도 별로 차지하지 않습니다.



하단에는 컴퓨터에 연결할 수 있는 USB 포트와, 페달에 연결할 수 있는 USB 포트가 있습니다. 포트 모양이 달라서 헷갈리실 우려는 없습니다. 재미있게도, 사용 전력이 5V 0.5A에 불과합니다. PC USB 포트에서 충분히 공급 받을 수 있는 량이라서, 따로 전원을 연결하지 않아도 됩니다. 이 정도라면 스마트폰이나 태블릿 PC 앱을 만들어줘도 좋았을텐데요(없습니다)-



제품 받침대 상단에는 전원 스위치 겸, LED 라이트 밝기를 조절할 수 있는 다이얼 버튼이 들어가 있습니다. LED는 많이 밝지는 않지만, 저렴한 LED 정도 빛은 내주기 때문에... 역시, 쓰지 않을 때는 간단한 탁상 데스크로 쓸 수도 있습니다. 이거, 생각보다 다용도 기기였군요(...).

물론 말이 그렇다는거고요(...). 실제론 탁상등이 따로 있는 게 낫습니다. 없는 거 보단 낫다는 거죠. 아무튼 비파괴 스캐너인만큼, 주변 빛 영향을 많이 받기 때문에... 그 부분은 스캔 받을 때 신경 쓰셔야 합니다. 스캔 받는 책에 빛반사가 일어나면, 그게 스캔 결과에 그대로 영향을 끼칩니다.

자세한 사용기는 나중에 쓰기로 하고, 일단 테스트로 스캔 받은 결과물을 올려둡니다. 받은 날 대충 아무거나 스캔 받은 내용인데, 생각보다 작업 속도가 빨라서 놀랐고, 페이지를 하나 하나 넘겨주는 게 쉽지 않구나-하고 생각했고, 나 혼자 읽기에는 적당한 결과물을 만들어 줘서 좋았습니다.

다만 - 좀더 스캔 결과를 좋게 만들기 위해서는. 스캔 방법이나 출력물 설정에 대한 연구가 좀 더 필요할 듯 보입니다. 어떤 형태로 저장하는 가에 따라 파일 용량도 꽤 차이가 나네요. 문제는, 제가 이거 받고, 테스트 스캔하고 나서, 아직 다른 걸 스캔할 시간이 없다는 거겠지만요 ㅜ_ㅜ

2020_0821_Test.pdf


덧글

  • 천하귀남 2020/09/10 10:45 # 답글

    스마트폰이 늘면서 거기 들어가는 카메라 부품이 저렴하게 나오고 관련 OS나 SW처리도 스마트폰 기술 활용하면 쉬우니 이런 제품들 참 많더군요.
    저역시 펀딩쪽 제품들 보며 매우 끌렸는데... 해당 사진을 구글검색 거니 알리에 같은 물건 싸게 많더군요. 가격은 약간 싸고 배송은 이쪽이 나름 빠르니 펀딩쪽의 악명 높은 입수기간 생각하면 매우 그렇더군요.

    스마트폰을 배치할 가로대 같은 것을 만들수 있으면 비슷하게 처리가 가능하고 찍은 사진을 평평하게 만드는 SW도 있으니 어느정도 자작으로 처리가 가능하긴 합니다.
  • 자그니 2020/09/10 20:20 #

    맞습니다. 스마트폰 혁명에서 가장 큰 영향을 끼친 부분중 하나가, 센서 쪽이니까요. 저 제품도 그리 고가형은 아닙니다. 다만 그걸 폰보다 훨씬 쉽게 쓰게 만들어줬다는 점에서 가치가 있을 듯요. ... 애당초 이런 제품을 살 사람들이... ^^;;
  • 냥이 2020/09/10 18:23 # 답글

    예전에 iris사에서 나온 scan mouse를 쓴 적 있습니다. 크기는 마우스 크기, 옆면 버튼을 누르고 스캔하고 싶은 곳에 올려주고 슥슥 문질러주면 스캔되더군요. 예전에 잘 사용했는데 5년 전에 생각나서 다시 사용해보니 떨어뜨려서인지 호완되는 윈도우가 아니라서 그런지 스켄하고 나면 달록달록한 줄이 죽쭉쭉쭉...
  • 자그니 2020/09/10 20:20 #

    헤드가 나가셨습니다. 명복을 빕니다... 버리셔야 해요...
  • 2020/09/10 22:41 # 답글 비공개

    비공개 덧글입니다.
  • 2020/09/11 02:27 # 비공개

    비공개 답글입니다.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애드센스 긴배너(세로)

구글 광고 테스트


통계 위젯 (화이트)

2632294
21839
237440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