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글애드센스




태그 : 검열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소치 올림픽 뒷켠에서 벌어진 어떤 일

1. 얼마전 슬로우뉴스에서 소개했던 바이스에 올라온 동영상. 소치 올림픽 기간 푸틴에 항의하는 뮤직 비디오를 찍기 위해 소치에서 퍼포먼스를 하던 여성 그룹이, 경찰대원에게 채찍질을 당했다. 2. 그룹은 펑크록그룹 푸시 라이엇(Pussy Riot). 예전 2012년에도 푸틴을 쫓아내라는 퍼포먼스를 하다가 경찰에 체포됐던, 그 그룹이다. 작년 12월에 석방...

게임과의 전쟁, 전가의 보도 청소년 보호

정부가 학원폭력을 근절한다고 말하면서, 게임과의 전쟁을 선포했다. 내용은 셧다운제 보완을 위한 쿨링오프제(2시간 이후 접속 차단) 도입, 게임물 등급 분류 기준 강화. 게임물에 대한 합동 조사. ...그리고, 청소년 게임중독 치료, 소외계층 등을 돕기 위한 민간자금 출연을 확대하고 이를 의무화하는 방안도 추진.대체 저기에 소외 계층이 왜 들어가있는지, ...

방통심의위, 앱과 SNS도 심의하겠다

혹시나 했는데 역시나였습니다. 지난 토론회는 그저 사전정지작업에 불과했던 겁니다. 지난 9일 열린 박만 방송통신심의위 위원장과 기자들간의 간담회에서 방통위는 앞으로 앱과 SNS도 심의하겠다는 입장을 밝혔습니다.내용을 그대로 옮기면 아래와 같습니다.- 트위터, 페이스북 등 SNS 사용자들이 늘어나고 있다. SNS 관련 심의를 검토 중인가."SNS 관련 팀...

이글루스 비공개 처리 기준과 과정을 좀 제대로 알고 싶습니다.

지난 주, 이글루스를 뜰까말까 잠시 고민하게한 일이 있었습니다. 갑작스럽게 글이 비공개 처리되었기 때문입니다. 어느 정도 기준과 원칙을 가지고 있다면 납득하지 못할 것도 없지만, 이번에 당한 일은 좀, 많이 당혹스럽습니다. 해당 글은 「시크릿가든, 김주원과 길라임이 읽고 있던 책은?」이었습니다(수정된 공지로 링크).글 발행 시간은 12월 24일 오후 4...

iOS 4.1 업데이트, 게임센터가 생겼다

iOS 4.1 업데이트 이후, 가장 눈에 띄게 보이는 것은 '게임센터'가 등록됐다는 것입니다. 나머지는 눈에 잘 안보이니 모르고...예전에 개발자 버전에는 들어있는데, 이번 4.1 업데이트 하면서 일반 버전에도 포함시켰네요.

아름다운 인터넷을 만들기 위해 네티즌의 사약을 받겠다?

출처_파이낸셜 뉴스_'아름다운 인터넷 세상' 범정부 정화운동지나가면서 제목 보고 또 왠 뻘짓거리 하려는 걸까...하고 클릭했는데, 읽다가 깜놀. 뭐, 틀림없이 오타이겠지만... 사약을 받길 원하신다면, 기꺼이 내려드리지요.. ^^인터넷 세상이 '정화'된다는데, 그깟 사약쯤이야 뭐...(쥐약에 사이다 타면 사약 될까요?)

인터넷을 모르는 청와대 인터넷 행정관

예전에 '붉은악마' 싫다고 따로 '붉은닭'이란 응원단을 준비했던, 이재오 의원 보좌관이었다가 지금은 청와대 행정관으로 옮겨간, 두호리씨가 드디어 사고 하나 쳤다. (사실 청와대 들어간 것은 이전부터 알고 있었는데, 그동안 개인 블로그에는 글이 별로 안올라오기에 개인 블로그는 대충 접은 줄 알았다.)두호리_한국법 안지키려는 얌체 유튜브글 내용 요약하자면 ...

인터넷에 누가 재갈을 물리려고 하는가

인터넷을 둘러싼 암투, 인터넷이란 새로운 인프라를 둘러싸고 자신의 주도권을 잡으려는 세력들간의 경쟁은 지금도 진행중이다. 미국에서는 여전히 인터넷 중립성에 대한 논쟁이 진행중이고, 러시아 대통령 푸틴은 말은 "인터넷 검열은 없다"라고 하면서도 실제로는 친정부화 작업을 진행중이다. ...일본은 독특하게 일반 웹보다 모바일 인터넷이 더 발달하며 진화해가고 ...

한나라당은 블로거를 이렇게 만들고 싶은 게지...

이 그림은 10년쯤 전에 그린 그림이다. 요즘 들어 정부, 한나라당, 선관위가 하는 부분을 보면 이때나 다름 없다는 생각이 든다. 안기부를 "정보통신윤리위원회"나 "경찰", "선관위"로, 반정부적인 생각을 "사회 이슈에 대한 의견"이나 "반-자본적인 생각"으로만 고쳐도 대충 들어맞는다. 현재 사이버 공간에서는 개인정보를 확인해야 글을 쓸 수 있...
1


애드센스 긴배너(세로)

구글 광고 테스트


통계 위젯 (화이트)

6413085
23130
245875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