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글애드센스




태그 : 일본여행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3 4 5 6 7 8

2015.04.02 간사이 벚꽃 여행 3일차(사람 많은 교토는 피곤해!)

여행은 운이 따라줘야 합니다. 일본에 와서 지금까지, 딱 이틀만 맑았습니다. 도착한 첫날. 그리고 목요일. 아침에 일어나 날씨를 확인하곤, 이날은 교토-를 가야겠다고 마음 먹었습니다. 이건 벚꽃 여행. 벚꽃하면 또 교토-아니겠습니까. 하지만... 사람이 정말 많았습니다. 대만과 중국에서 엄청나게 몰려왔더군요. 그러니까.. ▲ 이런 분위기였답니다...-_...

2015.04.01 간사이 벚꽃 여행 2일차(나니와노유, 히가시코즈 공원)

저는 다른 분들과 조금 다르게 여행합니다. 여행을 가도 마감은 지켜야 하기에(응?), 보통 오후 2~3시까지 일하고 나머지 시간에 여기저기 돌아다니는 것이 기본 시스템. 게다가 이날, 만우절은 비까지 내리는 바람에... 영 호텔방을 나가고 싶은 마음이 없었는데, 그래도 친구가 벚꽃 구경하러 가자고 해서 대충대충 챙겨입고 방을 나섰습니다.이날 첫코스로 선...

2015.03.31 간사이 벚꽃 여행 1일차(오사카성, 케마사쿠라노미야 공원, 공중정원)

언제나처럼...-_-; 오사카에 있습니다. 오사카에 애인 있는 것 아니냐고 하시는 분들도 계신데, 그냥 어쩌다보니 자꾸 여기에 오게 됩니다. 항공기가 싸거든요...-_-; 아무튼 지금도 오사카입니다. 화요일 새벽 같이 넘어와서, 잠 한숨 못자고 첫날을 맞이 했었네요. 그래도 첫날은 날이 맑아서 좋았습니다. 금요일인 오늘은... 12시 지났으니 어제인가요...

도쿄의 전자책 북카페, 북쉘프 카페

제가 묶고 있는 숙소 근처에 ... 근처라고는 해도 걸어서 20분 거리쯤이지만, 아무튼 근처에 전자책 북카페가 있다고 해서 다녀왔습니다. 이름은 북쉘프 카페. bookSelf가 아니라 bookSHelf 라는 것이 함정...이긴 하지만. 아무튼 전자책 전문 카페입니다. 일반 북카페는 책꽂이에 책이 꽂혀 있죠? 여기엔 책장이 없습니다. 대신... 아이패드에...

[일본/도쿄] 맛있는 라멘집, 코우카이보우(こうかいぼう)

변함없이 잠시 도쿄에 왔습니다. 생일 기념 여행입니다. 생일이 지난 지는 한참되었는데, 이번에 여기서 열리는 행사 날짜에 맞춰서 오느라 늦었습니다. 숙소는 도쿄 구도심에 해당하는 사가 지역...입니다. 위클리 맨션에 잠시 묵기로 했는데, 제 스타일은 호텔보단 이런 숙소가 더 맘 편하긴 하네요. 아무튼 어제 늦게 도착하자마자, 바로 먹을 곳을 찾았습니다....

도쿄 헌책방 탐험기 #3 - 도쿄대, 롯폰기, 도쿄타워

지난 번에서 이어지는 2014년 1월 24일의 기록. 아마, 지난 번에 제가 길을 잃은 이야기까지 했었죠? 예. 지하철타고 롯폰기로 갈 생각하고 움직이는데... 지하철 타러 가는 와중에 길을 잃었습니다. -_-; 뭐 그닥 놀라지는 않았고 낯설지도 않았던 것이-저는 원래 길을 잘 잃습니다(뻔뻔).이게 다 두리번 두리번 거리면서 걷다가, 어, 저기 뭔가 재...

도쿄 헌책방 탐험기 #2 - 야네센(니시닛포리, 야나카)

헌책방 구경을 하기 위해 떠난 여행, 두번째 날이 밝았습니다. 여행을 떠나도 늦잠자는 버릇은 여전한지라, 일어나보니 아침 10시... 다른 사람들은 다 구경하러 떠났는데, 혼자 처량하게 1층 카페에서 토스트를 먹고... 늦은 여행을 다시 시작해 봅니다.▲ 혼자 먹는 토스트는 맛있기가 쉽지 않죠...제가 묶고있는 진보초는, 은근히 아키하바라랑 가깝습니다....

도쿄 헌책방 탐험기 #1 - 진보초

딱 1년 전의 기록이네요. 도쿄의 서점(링크)이란 책을 보고 도쿄 서점을 한번 찾아다녀보자! 하고 떠났던 여행이. 생각난 김에 한번 정리해 보려고 합니다. 2014년 1월 23일부터 1월 28일까지 5박 6일로 다녀왔던, 도쿄 헌책방 여행의 기록입니다.솔직히 말하자면 급하게, 저 책 한권 달랑 믿고 다녀온 여행인지라... 상당히 두서가 없었던 여행입니다...

우연한 산보, 비슷한 취향을 만난다는 것

좋아하는 작가 타니구치 지로 & 쿠스미 마사유키가 쓴 만화를, 얼마전에 읽었습니다. '우연한 산보'. 말 그대로 주인공이 그냥 도시의 몇몇 길을 걸어다닌 이야기입니다. 천천히 책을 보는데, 재밌습니다. 이젠 익숙해진 도쿄 풍경도 그렇지만, 그 풍경을 묘사하는 솜씨가 무척 꼼꼼합니다. 마치 '삼시세끼'를 보는 것처럼, 별다른 이야기도 없는 푹- 빠져들게 ...

오사카에 새로 등장한 구리코

오사카 도돈보리에, 보수공사를 마친 새로운 구리코가 등장했습니다.그런데 뭘까요? 우리 입장에선 뭔가 미묘한 듯 미묘하지 않은 것 같은 이 느낌적 느낌은...;;
1 2 3 4 5 6 7 8


애드센스 긴배너(세로)

구글 광고 테스트


통계 위젯 (화이트)

12123539
23130
24595063